본문 바로가기
건강 세금/코로나19

코로나 바이러스 마스크 구입 선택시 주의사항

by 일상에 도움되는 노랗 2020. 2. 3.

코로나 바이러스 마스크 구입 선택시 주의사항 

지금 중국의 우한폐렴으로 인한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해 마스크 대란이 일어나고 있습니다.

지금 한국뿐만 아니라 중국등 바이러스 방지를 위하 마스크 구입에 대해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는데요

비싼 마스크보다 코로나 바이러스에 맞는 최적의 마스크를 선택하는 방법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해당 내용은 홍혜걸 의사가 말하는 우리가 알지 못하는 마스크 선택의 주의사항 3가지 입니다.

 

코로나 바이러스 마스크 구입 선택시 주의사항

마스크에 대한 주의사항 세가지

첫째, 꼭 비싼걸 쓸 필요없다. 값싸고 숨쉬기 편한 KF 80짜리도 충분하며 몇번이고 강조하지만 바이러스입자를 거르는 것보다 침방울을 거르는 게 중요하다. 

 

마스크 필터 규격인 KF80은 2.5 마이크로미터 이하 초미세먼지의 80%를 거르지만 우한폐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의 경우 주된 바이러스 전염의 원인은 침방울은 대부분 5마이크로미터 이상의 크기다. 

 

침방울은 대부분 걸러낼 수 있다는 뜻이다. 그래도 일부 마스크 틈으로 바이러스 입자가 새나갈 수 있지 않느냐고 묻는다. 

하지만 그렇게 전달되는 바이러스는 미미하다. 

 

 

몇번이고 강조하지만 바이러스의 총량을 줄이면 감염은 일어나지 않는다. 침방울만 막아도 큰 의미가 있다. 

둘째, 한번 쓰고 버리지 마라. 어떤 사람들은 8시간이 유효기간이라 말하는데 넌센스다. 

먼지 자욱한 작업장에서의 기준일 뿐이다. 더 중요한 것은 우리가 구입하는 마스크는 미세먼지용이다. 

 

신종코로나 침방울을 타겟으로 제작된게 아니다. 미세먼지용으론 마스크를 구기거나 하루이틀 지나면 정전기 이용한 필터링이 약화돼 효과가 떨어진다.

 

그러나 침방울을 거르는 기능은 거끈히 유지된다. 

 

나는 모양의 훼손만 없다면 일주일 이상 사용해도 도움된다고 믿는다. 지금처럼 마스크 구하기 힘들때 굳이 새 것으로 매일 갈아야할 이유가 없다.

 

셋째, 마스크는 실외보다 실내에서 엄격하게 써야한다.

야외에서 바깥공기를 통해 전염될 가능성은 거의 없으며 사무실이나 엘리베이터, 자동차나 지하철 등 갇힌 공간에서 열심히 써야한다.

특히 대화도중 나의 말을 잘 전달하기 위해 마스크를 벗는 것은 넌센스다. 신종코로나 바이러스가 폐보다 상기도 점막에서 증식한다는 연구결과가 있어 기침뿐 아니라 말을 하면서 침방울이 튀어나오는 경우도 위험하기 때문이다. 답답하지만 말을 할 땐 마스크를 쓰고 하자.

 

마스크는 타인과 감염을 막는 역할도 하지만, 오염된 손을 입이나 코에 무심코 갖다대는 빈도를 낮춰주는 역할도 더 효과적이라고 합니다.

댓글0